용어   전부명령
채무자(債務者)가 제3채무자에 대하여 가지는 압류한 금전채권을 집행채권과 집행비용청구권의 변제에 갈음하여 압류채권자에게 이전시키는 집행법원의 결정을 전부명령이라고 합니다.

쉽게 말해서 A가 B에 대해서 가지고 있는 채권에 대해 C가 전부명령을 받으면 C가 채권자가 되어 B에 대하여 지급청구를 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전부명령으로 압류채권자는 만족을 얻게 되므로, 그 뒤의 위험부담은 채권자에게 이전된다.

금전채권을 압류하였을 때, 압류채권자는 전부명령과 추심명령(推尋命令) 중 하나를 선택하여 신청할 수 있는데, 전부명령은 다른 채권자의 배당가입이 허용되지 않고 압류채권자가 우선적 변제를 받을 수 있으므로, 한국에서는 추심명령보다 많이 활용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전부명령은 모든 채권압류에 인정되는 것은 아닙니다. 금전 이외의 유체물의 인도청구를 목적으로 하는 채권, 양도금지의 특약이 있는 채권 등은 전부명령을 하기에 부적당합니다.
또, 담보를 제공하고 가집행을 면할 수 있는 것을 채무자에게 허용한 경우에는 전부명령을 할 수 없습니다.
압류가 경합된 채권 또는 이미 배당요구가 있는 채권도 배당평등주의를 해치므로 불가능합니다.

전부명령이 있는 때에는 채권자는 압류채권의 주체가 된다. 피압류채권은 채무자로부터 채권자에게 이전되며, 채권자는 피전부채권을 처분함에 있어 채무자의 간섭을 받지 아니합니다. 피전부채권에 담보권이 있으면 그 담보권도 채권자에게 이전됩니다.

전부명령이 제3자에게 송달될 때까지 그 금전채권에 관하여 다른 채권자가 압류·가압류 또는 배당요구를 한 때에는 전부명령은 효력이 없습니다.

전부명령은 확정되어야 효력이 있습니다.
궁금하신 내용을 주요문장으로 입력하시면 적절한 답변을 찾아 드립니다.
72 명예훼손죄
71 반의사불벌죄
70 송달료
69 단속규정
68 양육비
67 법정상속분
66 소송비용
65 실화책임에관한법률
64 주위토지통행권
63 전부명령
62 유류분
61 제3자이의의소
60 폭처법양형기준표
59 일가창립
58 제적부
 
 
12345